*호전반응 이란?


좋은 건강식품, 천연물질 등의 영양분을 섭취함으로써 독소에 의해 약해진 인체의 여러 조직이 생체 활성 에너지와 반응하여 체내 축적된 독소나 나쁜 불순물 등이 빠져나가고, 나빴던 곳이 좋아질 때 노폐물로 막힌 피의 흐름이 뚫어졌을 때 쉬고 있는 세포가 되살아 나므로 인해 생기는 반응.


한마디로 일시적으로 몸이 더 나빠졌다가 다시 좋아지는 현상입니다.

(즉, 자연치유력이 회복되고 있다는 뜻입니다.)



예시) 

몸에 상처가 생겼을 때 그 부위가 아물기 시작하면 심한 가려움이 찾아 듭니다.

이는 다친 조직 세포들이 활발하게 움직여서 새로운 세포를 만들어내면서 발생하는 현상이라고 합니다.



-호전반응은 한의학(동양의학)에서 사용하는 단어로 서양의학에는 없습니다.

(서양의 치료법에는 조제약의 부작용만 있기 때문.)


동양의학에서는 “호전반응(명현)이 없으면 병이 낫지 않는다”라는 말이 있을 정도이다.




-호전반응은 심하게 나타나는 사람도 있고, 전혀 없는 사람도 있습니다.

(느끼는 증상과 시기는 사람마다 각양 각색 다르다.)


보통은 3~7일 이내 사라지거나  또는 1~2주, 건강 상태에 따라서 1~2개월에 사라진 경우도 있다.

드물게는 1년 이상 반응이 나타났다가 사라졌다를 반복하는 경우도 있습니다.





*호전반응과 부작용의 차이점


-부작용: 약이나 물질을 복용하여 혈액 내로 흡수되어 들어가는 부작용으로 나타나며 약물을 끊어도 계속 악화되는 현상


-호전반응: 좋은식품을 섭취하여 나타나는 반응으로 그 식품을 끊으면 1~3일이면 원상태로 돌아오는 현상.  




*호전반응 발생 시  대처방법


 1) 일상 활동에 큰 지장이 없으면, 호전반응이 다소 있더라도 계속 섭취하는 것이 좋습니다.


 2) 반응이 1주일 이상 강하게 지속되어 많은 불편을 느끼는 경우 3~7일 정도 중단하거나, 

섭취량을 줄이면 심한 호전반응이 줄어들거나 없어지는 경우가 많습니다.


중요: 독소나 노폐물 등이 잘 배출될 수 있도록 미지근 한 물을 자주 많이 마셔주는 것이 좋습니다.









1. 호전반응의 종류






2. 호전반응 증상(신체에 따른 호전반응)







3. 증상별 호전반응







4. 질병에 따른 호전반응


-일시적으로 상황이 악화되는 듯한 반응이 나타남.

-특히 질병이 있는 경우에 거기에 따른 특이한 반응들이 나타남

-관절이나 수족 신경통의 재발, 축농증의 경우 고름이 흐르고 심한 두통

-위장환자의 경우 메스꺼움과 구토(위하수의 경우 위축과정)

-피부발진 넓적다리, 팔, 가슴 등에 붉게 반점(가려움 - 자연히 없어짐)

-숙변 배출도 일종의 호전반응

-암이나 성인병 환자: 숙변의 해소(설사와 혈변, 고름 덩어리의 배출)

-아토피인 경우: 일시적으로 습진이나 가려움이 일어나고, 없어졌다가 다시 생기는 것이 반복될 수 있음

-천식인 경우: 일시적으로 증상이 나타나거나 아토피와 같은 습진이나 가려움이 생기는 경우도 있음.

-비염: 눈물이나 콧물이 일시적으로 심하게 나오는 일도 있음.









<삼기력과 상관 없는 건강정보 입니다.>