산삼 vs 홍삼 vs 인삼  차이점









인삼의 종류



수삼: 말리지 않은 인삼(人蔘)



백삼: 겉껍질을 벗기거나 벗기지 않고 햇볕에 말린 인삼(人蔘)



홍삼: 홍삼은 인삼의 재배 적지에서 생산된 6년근 수삼을 선별하여 껍질을 벗기지 않은 상태로 장시간 증기로 쪄서 건조시킨 담황갈색 또는 담적갈색을 띠는 인삼이다.


한마디로,

“수삼”을 찌고, 말리고, 증기로 건조하는 과정을 통해 갈색이 된 ‘인삼’이다.

 




인삼   vs  산삼








인삼은 간단하게 말씀드리면, 사람의 손길을 거쳐 재배된 것을 ‘사람 인 人’자를 붙여 인삼 이라고 한다.


사람이 인위적으로 재배를 하게 되면 몸집은 커지지만, 약효가 떨어집니다.



그 이유는 척박한 환경이 아닌,

외부로부터 스트레스를 받지 않고, 병충해 예방, 퇴비 등 좋기만 한 환경에서 자랐기 때문입니다.






반면에 자연에서 자란 산삼은,



오랜 풍파, 천둥번개, 병충해 등 외부 스트레스와 싸워서, 살아남으려고 할 때,  식물은 스스로 자기 몸을 보호하기 위해서, 유효성분(사포닌)들이 풍부하게 나옵니다.



즉 척박한 환경에서 오랜 세월을 견디고, 자란 ‘산삼’일수록 약효가 뛰어납니다.







가장 중요한 것은, 사포닌 성분 차이






[왼쪽으로 갈 수록, ‘사포닌 함량’이 높다는 뜻]







산삼과 인삼(홍삼) DNA 자체가 다르다.
과학적인 증거 공개!



왜?


호랑이와 고양이 차이 일까?